방송시간

본방
월~금 오후 9 : 50

재방 · 삼방
아침 6 : 50 / 낮 12 : 00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교회 대응은?

최상경 기자 (cs_kyoung@goodtv.co.kr)

등록일 2020-08-03 01:58:19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전례 없는 위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 한국교회는 그 어느 때보다 큰 도전을 받고 있습니다. 이에 GOODTV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교회의 당면 과제를 살펴보는 특집 프로그램 <주여, 이 땅을 치유하소서>를 마련했습니다. 이번 프로그램에선 국가적인 재난상황에 교회가 어떻게 응답해야 할지에 대한 다양한 대안이 논의돼 관심을 모았습니다. 최상경 기자의 보돕니다. 
        
코로나19 사태로 현장예배가 중단되는 초유의 사태를 겪어야 했던 한국교회. 교회 소모임까지 금지 시킨 정부의 조치는 해제됐지만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한국교회 위기감은 점점 높아지고 있습니다. 

GOODTV가 기획한 특집 프로그램에선 이 같은 상황을 진단하고 코로나19가 한국교회에 주는 도전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교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모색해 봅니다.

충신교회 박종순 원로 목사와 고신대학교 손봉호 석좌교수, 신나는교회 이정기 목사와 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정재영 교수가 패널로 출연해 성도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고 의견을 제시할 예정입니다.

출연자들은 한국교회의 위기가 코로나로 인해 드러났다는 점에 주목하고, 근본적인 성찰을 통해 문제를 점검해볼 시점이라고 입을 모았습니다.
        
(손봉호 석좌교수 / 고신대학교)  
"코로나 위기가 왜 왔는가에 대해서 우리가 한번 근본적으로 우리 자신과 문명을 되돌아보고 비판하고 회개하고 고치고, 그것보다 더 중요한 것은 이 상황이 끝난 뒤에 우리가 어떻게 처리해야 할 것인가, 그걸 좀 연구해야 된다고..."
        
특히 코로나 사태는 교회가 지닌 공적인 책임이 무엇인가를 생각하게 만들었습니다. 패널들은 '교회의 공공성 회복'을 한국교회가 당면한 우선 과제로 꼽으며, 사회적 고난에 응답하는 교회의 역할을 강조했습니다. 사회를 위해 공익을 실천하는 것이 그리스도인의 사명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는 겁니다.
        
(정재영 교수 / 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사실은 교회 존립자체가 위협받고 있는 아주 어려운 상황이긴 하지만, 여전히 우리는 이웃 사랑이라고 하는 막중한 책임을 가지고 있다고 하는 것이죠."
        
(이정기 목사 / 신나는교회)
"교회 공공성의 회복은 하나님과의 올바른 관계에 기초를 두고 있다고 생각해요. 그러니까 하나님과의 바른 관계 속에…"
        
패널들은 공예배는 물론 신앙의 본질 회복을 통해 불확실한 상황을 함께 이겨내자는 희망의 메시지도 전했습니다.
        
(박종순 원로목사 / 충신교회) 
"회복의 주체는 인간이 아니에요. 회복의 주체는 전능하신 하나님이시기 때문에 본질로 돌아가야 돼요. ‘하나님이 해답이다. 하나님이 해결하신다’라고 하는 적극적이고 구체적인 신앙을 확립을 하고 하나님께로 더 나아가야죠."
        
GOODTV가 사회와 교회의 치유?회복을 위해 마련한 특집 프로그램 제1편은 오는 6일 밤 10시 10분에 방송됩니다.
        
GOODTV NEWS 최상경입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카카오톡공유 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쓰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