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시간

본방
월~금 오후 9 : 50

재방 · 삼방
아침 6 : 50 / 낮 12 : 00

예배는 목숨보다 귀한 것…“멈춰선 안돼”

조유현 기자 (jjoyou1212@goodtv.co.kr)

등록일 2020-08-26 01:02:34

지난주부터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교회의 현장예배가 전면 금지된 가운데 한국기독교지도자협의회와 한국교회평신도지도자협회가 현장예배를 지키겠다는 내용의 성명서를 발표했습니다. 예배는 드리되 사회적 거리두기를 철저히 지키고 방역활동과 봉사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조유현 기잡니다.

코로나19 감염사태가 재확산되면서 정부는 19일부터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 교회의 각종 모임과 활동을 전면 금지하고 비대면 예배만 허용했습니다. 현장예배가 전면 금지된 것은 처음이라 예배의 자유가 침해되지 않을까 우려하는 목소리도 높습니다. 

이에 한국기독교지도자협의회와 한국교회평신도지도자협회는 정부에 현장예배 재개를 호소하는 성명서를 발표했습니다.
 
(강무영 대표회장 / 한국교회평신도지도자협회)
"예배는 기독교의 핵심이고 생명입니다. 예배의 폐쇄는 곧 교회의 해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정부는 교회가 드리는 현장예배를 어떠한 경우라도 막아서는 안됩니다."

이날 두 단체는 예배의 폐쇄만은 재고해달라면서 정부가 시행하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고, 방역활동에도 적극 나설 것을 약속했습니다. 이와 함께 코로나19가 종식되도록 기도하면서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을 섬기고 보살피는 데도 앞장서기로 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들 단체는 교회가 다시 세상의 빛과 소금의 역할을 감당하기 위해 회개하고 돌이켜야 한다며 한국교회의 각성을 촉구했습니다.

GOODTV NEWS 조유현입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카카오톡공유 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쓰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