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시간

본방
월~금 오후 9:30

재방 · 삼방
익일 오전 7:00 / 오후 12:00

더워지는 지구…남극 최초로 20℃ 넘어 外 [해외주요뉴스]

박은결 기자 (kyul8850@goodtv.co.kr)

등록일 2020-02-14 01:10:24

더워지는 지구…남극 최초로 20℃ 넘어
전 세계적으로 유례없이 포근한 겨울 날씨로 '기후 비상' 우려가 한층 고조된 가운데 남극 대륙에서 사상 처음으로 영상 20도를 넘는 기온이 측정됐습니다. 남극 대륙 북단의 시모어섬의 이달 9일 기온은 영상 20.75도로 관측됐습니다. 시모어섬 마람비오 기지의 연구진은 지난 20년간 남극대륙 서쪽 남극반도의 기온이 비정상적으로 요동치는 양상을 보여왔다며 이를 주변 해류 변화와 엘니뇨 현상의 영향으로 추정했습니다.

獨 오페라서 욱일기 사용 예고…교민 반발
독일에서 오페라 무대에 일본의 욱일기가 사용될 예정이어서 한국인들이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독일 중부의 브라운슈바이크 국립극장은 푸치니의 오페라 '나비부인'의 무대 디자인으로 욱일기를 사용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교민들은 극장 측에 항의 편지를 보내고 소셜미디어를 통해서도 비판을 가했습니다. 국립극장 측은 포스터 디자인을 바꾸기로 결정했으나, 무대 디자인은 예술적 자유와 미학적 개념을 들면서 유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기생충' 오스카 특수…북미 예매율 443%↑
아카데미상 4개 부문을 휩쓴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북미에서 오스카 특수를 누리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북미 지역의 '기생충' 상영관 수가 2천 곳으로 2배 이상 늘어났고, 미국의 영화 예매사이트 '판당고'(Fandango)에서의 티켓 예매도 지난주 대비 443% 급증했습니다. 판당고의 온라인 영화 대여 및 구매 서비스에서도 기생충 수요가 일주일 전보다 468% 증가했으며, 애플의 아이튠즈 무비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日, 방해 전파로 북한 미사일 막는 장비 도입
일본 방위성이 방해 전파를 이용해 북한의 탄도미사일을 막을 수 있는 장비의 도입에 착수했습니다. 이 장비는 미사일과 지상기지 사이의 전파 송수신을 방해해 미사일을 포착할 수 없게 함으로써 자폭을 유도하거나 발사 자체를 억제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습니다. 발사된 탄도미사일은 상승, 중간, 하강 단계를 거치는데 이 장비가 도입되면 상승 단계에서 미사일 방어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GOODTV NEWS 박은결입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카카오톡공유 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쓰 기